이머시브캐스트, BMW 오픈이노베이션 피칭데이 참가

지난 4월 ‘BMW 오픈이노베이션 피칭데이 @서울’에서 선발된 국내 스타트업 6개사가 독일 뮌헨에 위치한 BMW와 에어버스 그룹본사를 방문해 오픈이노베이션 피칭데이에 참가한다.

이머시브캐스트는 5G 기반 포토리얼리즘 클라우드 VR 전송 기술을 인정받아 선정되었으며 독일의 BMW 연구혁신센터를 직접 방문하여 기업설명회와 부스 전시 예정이며 특히 BMW 그룹 내 관련 사업부서와 함께 기술 도입을 위한 PoC 진행 여부도 논의한다. 여기에 코트라 뮌헨 무역관의 준비로 에어버스 R&D 전담조직인 에어버스 블루스카이 측과도 오픈이노베이션 피칭데이를 진행한다.

출처 : 머니투데이

Immersivecast : Attending BMW Open Innovation Pitching Day

Startups who won the “BMW Open Innovation Pitching Day” visited BMW and Airbus Group in Germany to introduce and promote collaboration.

Immersivecast will discuss whether to proceed with Poc to introduce technology along with related business departments within BMW Group. In addition, with the preparation of the KOTRA Munich Trade Center, Airbus Bluesky, an organization dedicated to Airbus R&D, will hold an open innovation pitching day.

Immersivecast in MWC 2022

Immersivecast Cloud VR solution attracted a lot of attention as a killer content of 5G MEC at Mobile World Congress 2022 which is the world’s largest mobile communication exhibition.

It caught a lot of interest of many people using the monitoring demo application and introduced solutions to executives such as Samsung Electronics, Deutsche Telecom, Singtel etc.

Immersivecast-SKT : 5G Future with 5GX MEC

With the next-generation communication technologies such as 5G and the development of cloud virtualization, there have been some changes in cloud market and many companies in Korea, including SKT, are entering the market.

SKT is interested in is clould VR especially, clould VR requires next-generation technologies such as 5GX MEC that can implement ultra low latency. Because due to the immersive content characteristic, even a little higher latency rate could break the sence of immersion.

SKT 5GX MEC department team aims to discover cloud VR as a service using those technologies and commerciallize on next year. To achieve it, they are cooperating with Immersivecast that has cloud VR solutions.

SKT confirmed that Immersivecast’s solution is enough to immerse and enjoy VR servies, noting that MEC has a low latency. They are planning to release various services using cloud VR in future.

MWC 2022에서 만난 이머시브캐스트

지난 세계 최대 이동통신 전시회 MWC 2022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에서 SKT가 선보이는 5G MEC의 킬러 콘텐츠로 이머시브캐스트의 Cloud VR 솔루션이 많은 관심을 받았다.

모니터링 데모 앱을 이용하여 많은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았으며 삼성전자, 도이치텔레콤, 싱텔 등 국내외 유명 기업 경영진들에게도 솔루션을 선보였다.

이머시브캐스트-SKT : 초저지연 통신기술(5GX MEC)로 그리는 5G 미래

5G와 같은 차세대 통신 기술의 등장과 클라우드 가상화 기술의 발전으로 클라우드 게임의 판도에 많은 변화가 생겼다. 국내에서도 SKT를 포함한 많은 기업들이 시장에 뛰어들고 있다.

그 중 SKT에서 관심을 두고 있는 분야가 클라우드 VR(가상현실)이다. 클라우드 VR을 위해서는 초저지연 통신을 구현할 수 있는 5GX MEC와 같은 차세대 기술이 필요한데, 1인칭 몰입형 콘텐츠 특성상 지연율이 조금만 높아도 몰입감을 깨뜨리기 때문이다.

SKT 5GX MEC 엣지 서비스 개발팀에서는 이를 활용한 서비스로 클라우드 VR을 발굴해 내년 상용화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손을 잡은 스타트업이 클라우드 VR 솔루션을 보유한 이머시브캐스트(Immersivecast)다.

SKT는 MEC가 지연율이 낮다는 점에 주목해 이머시브캐스트의 솔루션이 VR 서비스를 몰입해서 즐기기에 충분하다는 걸 확인했고 앞으로 클라우드 VR을 활용한 다양한 상용 서비스를 기획하여 출시할 예정이다.

[Link] https://it.donga.com/101470/

COEX Metaverse Playground Experience hosted by the Ministry of Science and ICT – Demonstration

ImmersiveCast Cloud VR solution is easy to understand if you think of it as a VR version of a cloud game released by the three mobile carriers. By applying 5G MEC-based ultra-low latency technology, you can enjoy content such as games through streaming regardless of the performance or storage space of VR devices. In particular, it is characterized by the application of technologies to lower delay speed and improve quality in sectors such as encoding, decoding, and visualization except for communication speed.

[Link] http://biz.newdaily.co.kr/site/data/html/2021/10/19/2021101900209.html

과기정통부 주관 코엑스 메타버스 플레이그라운드 체험 – 시연

이머시브 캐스트의 클라우드 VR은 이통3사에서 내놓은 클라우드 게임의 VR버전이라고 생각하면 이해하기 쉽다. 5G MEC기반 초저지연 기술을 적용해 VR기기의 성능이나 저장공간과 상관없이 스트리밍으로 게임 등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특히 통신 속도를 제외한 나머지 인코딩, 디코딩, 시각화 등 부문에서 지연속도를 낮추고 품질을 향상하기 위한 기술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링크] http://biz.newdaily.co.kr/site/data/html/2021/10/19/2021101900209.html

immersivecast, which is approaching the Photo-realistic metaverse with cloud VR.

[COVID-19, I have hope – Darrel Jung, CMO]
Co-Working with German telco businesses to commercialize cloud VR.
“Universalization of the virtual world,
carbon neutrality and energy conservation will play a role”.

As contactless life becomes commonplace due to COVID-19, the three-dimensional virtual world “Metaverse” is drawing attention. Metaverse, including various experience contents, recruitment presentations, and press conferences, has come to our daily lives. However, in order for Metaverse to become a reality, complex technology development such as VR (virtual reality), AR (augmented reality), and content graphics must be supported.

Currently, Seongnam 2 Pangyo tech-Valley-based “immersivecast” is taking the lead in realizing evolved metaverse by providing 5G-based cloud VR solutions. High-resolution images can be quickly transmitted to provide immersion by providing an environment similar to reality, and VR devices can be worn and moved freely. Jung Kwang-il, director of immersivecast, said, “A realistic virtual world will be the first chapter in changing the world.”

[Link] https://www.kgnews.co.kr/news/article.html?no=670802

클라우드 VR로 초실감 메타버스 성큼 다가선 이머시브캐스트

[코로나19, 희망은 있다 인사이트 정광일 이머시브캐스트 이사]
독일 통신사와 손잡고 클라우드 VR 상용화 성큼
“가상세계 보편화, 탄소중립·에너지 절약 한몫할 것”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생활이 일상화되며 3차원 가상세계 ‘메타버스(Metaverse)’가 주목받고 있다. 각종 체험 콘텐츠부터 채용설명회, 기자회견 등 메타버스가 우리 일상에 성큼 다가왔다. 하지만 메타버스가 현실화하기 위해선 VR(가상현실)·AR(증강현실), 콘텐츠 그래픽 등 복합적인 기술개발이 뒷받침되어야 한다.

현재 성남 판교에 본사를 둔 ‘이머시브캐스트(immersive cast)’는 5G 기반의 클라우드 VR 솔루션을 제공하며 진화한 메타버스를 실현에 앞장서고 있다. 고해상도 영상을 빠르게 전송해 현실과 비슷한 환경을 제공해 몰입도를 제공하고, VR 기기를 착용하고 자유롭게 이동할 수도 있다. 정광일 이머시브캐스트 이사는 “실감 나는 가상세계가 세상을 변화시키는 첫 번째 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링크] https://www.kgnews.co.kr/news/article.html?no=670802

폰트테스팅-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