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클라우드 VR로 초실감 메타버스 성큼 다가선 이머시브캐스트

[코로나19, 희망은 있다 인사이트 정광일 이머시브캐스트 이사]
독일 통신사와 손잡고 클라우드 VR 상용화 성큼
“가상세계 보편화, 탄소중립·에너지 절약 한몫할 것”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생활이 일상화되며 3차원 가상세계 ‘메타버스(Metaverse)’가 주목받고 있다. 각종 체험 콘텐츠부터 채용설명회, 기자회견 등 메타버스가 우리 일상에 성큼 다가왔다. 하지만 메타버스가 현실화하기 위해선 VR(가상현실)·AR(증강현실), 콘텐츠 그래픽 등 복합적인 기술개발이 뒷받침되어야 한다.

현재 성남 판교에 본사를 둔 ‘이머시브캐스트(immersive cast)’는 5G 기반의 클라우드 VR 솔루션을 제공하며 진화한 메타버스를 실현에 앞장서고 있다. 고해상도 영상을 빠르게 전송해 현실과 비슷한 환경을 제공해 몰입도를 제공하고, VR 기기를 착용하고 자유롭게 이동할 수도 있다. 정광일 이머시브캐스트 이사는 “실감 나는 가상세계가 세상을 변화시키는 첫 번째 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링크] https://www.kgnews.co.kr/news/article.html?no=670802